UPDATED. 2019-11-08 17:32 (금)
피아니스트 조성진, 제12회 대원음악상 대상 수상
피아니스트 조성진, 제12회 대원음악상 대상 수상
  • 이상준 기자
  • 승인 2019.03.26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아니스트 조성진
피아니스트 조성진

대원문화재단이 한국 클래식 음악가에게 수여하는 <대원음악상>의 올해 대상 수상자로 피아니스트 조성진(25)을 선정했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조성진은 지난 2015년 쇼팽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 우승한 이후 세계 유수 무대에서 활약 중이다. 대원문화재단 관계자는 “피아니스트 조성진은 명실상부 한국을 대표하는 클래식 음악인”이라며 “한국 클래식 위상을 크게 높인 공로를 인정받아 심사위원들의 만장일치로 대상을 받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대원음악상> 특별공헌상에는 1세대 소프라노이자 교육자로 활약한 성악가 이규도가 선정되었고, 촉망받는 신인 음악가에게 수여하는 신인상에는 바이올리니스트 양인모가 선정됐다.

한편 대원음악상 대상 수상자인 조성진은 상패와 상금 1억원을 받게 되며, 특별공헌상 수상자와 신인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상패와 3,000만원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오는 4월 16일 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상준 기자
이상준 기자

독자와의 소통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