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3 14:59 (수)
쇼팽 콩쿠르와 리즈 콩쿠르 입상자, 피아니스트 에릭 루 전국투어 개최해
쇼팽 콩쿠르와 리즈 콩쿠르 입상자, 피아니스트 에릭 루 전국투어 개최해
  • 이상준 기자
  • 승인 2019.05.03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리즈 국제 피아노 콩쿠르 우승자인 에릭 루(Eric Lu)가 한국 전국투어를 갖는다. 

이번 공연은 2018년에 이어 두 번째로 한국에서 열리는 전국투어로 오는 5월 11일 인천 엘림아트센터를 시작으로 12일 광주 유스퀘어문화관, 14일 울산 중구문화의전당, 15일 서울 예술의전당, 16일 천안예술의전당, 17일 대구콘서트하우스, 18일 부산문화회관까지 총 7개의 도시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피아니스트 에릭 루는 2018년 9월 영국에서 열린 리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할레 오케스트라와 지휘자 에드워드 가드너와 함께 베토벤 피아노협주곡 제4번을 연주하며 1등을 거머쥐었다. 여러 매체는 그의 준결승 연주곡인 쇼팽의 피아노 소나타 제2번 연주를 듣고 ‘엄청난 장엄함으로 숨을 멎게 했던 연주’라는 평을 내놓았다.

이러한 에릭 루는 2018/19시즌을 로얄 리버풀 필하모닉과 지휘자 바실리 페트란코와 함께한다. 또한 할레 오케스트라와 지휘자 마크 엘더 경과 지속적인 연주를 계획하고 있으며, 다른 연주로는 위그모어 홀, 사우스뱅크 센터, 세인트 조지 브리스톨, 엘브필하모니, 보자르 부뤼셀, 필하모닉 룩셈부르그, 게반트하우스 라이프치히에서의 피아노 리사이틀과 오슬로 필하모닉과의 협연이 예정되어 있다. 

한편 이번 공연에서는 슈만과 브람스, 헨델과 쇼팽의 작품을 모두 아우르는 그의 다채로운 음악 세계를 엿볼 기회이다. 2015년 바르샤바 국제 쇼팽 콩쿠르에서 17세의 나이로 입상한 에릭 루는 2017년 독일 국제 피아노 어워드와 미국 쇼팽 콩쿠르에서도 상을 거머쥐며 음악계의 주목을 받았다. 그는 현재 필라델피아에 위치한 커티스 음악원에서 수학 중이며, Jonathan Biss and Robert McDonald, Dang Thai Son에게 사사했다. 

이번 공연은 WCN이 주최하며 티켓은 R석 5만원, S석 3만원이다. 학생할인(대학생까지) 2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티켓은 예술의전당과 인터파크 티켓에서 구매 가능하다. 공연에 대한 문의는 WCN로 하면 된다. 

 

이상준 기자
이상준 기자

독자와의 소통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