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7 21:58 (토)
[공식입장] 박효신 측 "공사비용 미지급? 명백한 허위…법적대응"
[공식입장] 박효신 측 "공사비용 미지급? 명백한 허위…법적대응"
  • 윤효정 기자
  • 승인 2019.08.10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가수 박효신 측이 인테리어 비용을 미지급해 피소를 당했다는 보도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고 반박했다.

10일 박효신 소속사 글러브엔터테인먼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박효신과 글러브엔터테인먼트는 사무실 인테리어를 위해 고소인을 고용한 적도, 인테리어 공사계약을 체결한 사실이 없을 뿐만 아니라 추가 공사 비용을 청구 받은 적 또한 없다"고 알렸다.

이어 "따라서 본 건은 명백히 허위사실이며, 박효신과 소속사 글러브엔터테인먼트는 위 고소내용 파악과 함께 허위사실을 유포하여 아티스트의 이미지에 심각한 타격을 입힌 행위에 대하여 강력하고 엄정한 법적대응을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한 매체는 박효신이 지난 2016년 수천만 원대 인테리어 공사대금을 지급하지 않아 지난 7일 고소를 당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르면 박효신은 새 소속사 사무실 인테리어를 위해 고소인을 고용했으나, 결과물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로 재공사를 요구했다. 또한 추가 공사 비용을 지급하지 않았다.

그러나 박효신과 소속사 모두 고소 내용이 사실무근이라고 밝히며 법적대응을 예고해 진실공방이 이어질 전망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