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3 14:59 (수)
포항시립교향악단, 지휘자 임헌정과 피아니스트 정재원으로 만나는 베토벤
포항시립교향악단, 지휘자 임헌정과 피아니스트 정재원으로 만나는 베토벤
  • 구민주 기자
  • 승인 2019.09.04 2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립교향악단 베토벤 인 포항Ⅲ 포스터

오는 9월 5일(목) 오후 7시 30분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포항시립교향악단 베토벤 인 포항Ⅲ>가 개최된다.

지휘봉을 든 임헌정 상임지휘자는 베토벤 탄생 250주년이 되는 2020년을 겨냥하여 베토벤의 9개 교향곡 전 곡과 7개의 협주곡(피아노 5곡, 바이올린 1곡, 3중 협주곡/바이올린, 첼로, 피아노) 전부를 무대에 올리겠다고 여러 차례 밝힌 바 있다. 클래식 음악의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베토벤 작품들을 통해서 포항시립교향악단의 연주 수준을 한 층 끌어 올리겠다는 의미이다.

이번 연주회 프로그램의 첫 곡은 에그몬트 서곡으로 막을 연다. 이 곡은 오페라의 서곡이 아니며 에그몬트라는 오페라는 없다. 괴테의 비극 에그몬트를 본 후의 감동을 음악화한 것이다. 프로그램 후반부에는 베토벤 교향곡 1번이 연주되는데, 이 작품은 하이든과 모차르트의 영향을 많이 받았던 초기 작품이지만 높은 난도의 곡이다.

▲지휘자 임헌정(좌), 피아니스트 정재원(우)

또한 베토벤의 '피아노 협주곡 2번'도 함께 연주된다. 초청 협연자는 성신여대 교수로 재직 중인 피아니스트 정재원으로 그는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모차르테움에서 학사와 석사를 취득 후 독일 하노버 국립음대에서 최고 연주자 과정을 졸업하였다. 또 미국 조안나 하지스 국제콩쿠르에서 우승하였으며, 그리그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 부조니 콩쿠르에서 부조니 음악 최고 해석상을 수상하였다.

한편 이번 연주회에 관한 더욱 자세한 정보는 티켓링크 홈페이지에서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