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먹다' 박세리 "결혼은 현실…마지막 연애한지 8년" 고백
'밥먹다' 박세리 "결혼은 현실…마지막 연애한지 8년" 고백
  • 안태현 기자
  • 승인 2020.01.20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박세리가 결혼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20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SBS 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국민 영웅 박세리가 출연해 김수미와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세리는 마지막 연애가 7~8년 정도 됐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결혼은 현실이다. 나만 좋다고 할 수 있는 게 아니다"라며 "인연이 나타나겠지"라고 결혼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이러한 박세리에게 김수미는 "혹시 남자 연예인이 대시한 적 있어?"라고 기습 질문했고, 박세리는 "연예인을 잘 모른다. 만난 적 없다"라며 말끝을 흐렸다. 이어 이상형을 묻는 MC들에게 박세리는 "이것까지 이야기하면 시집 못 갈 수도 있다"라고 대답하며 MC들의 답답함을 가중시켰다는 후문이다.

결국 답답함을 참지 못한 MC들은 이상형 월드컵을 시작했고, 조인성 이정재 정우성 등 내로라하는 톱스타들 이름이 언급되며 팽팽한 대결이 치러졌다. 과연 박세리가 꼽은 진짜 이상형이 누구일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