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예학술저작권협회, 신임 회장에 김중위 前환경부 장관 취임
상태바
한국문예학술저작권협회, 신임 회장에 김중위 前환경부 장관 취임
  • 이지환 기자
  • 승인 2020.04.29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문예학술저작권협회 신임 회장으로 김중위 전 환경부 장관이 취임했다.

▲한국문예학술저작권협회 김중위 회장

한국문예학술저작권협회는 문학, 학술, 사진, 이미지 저작권신탁관리단체로 5000여 명 이상의 저작권자로 구성이 되어 있다.

고려대학교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국회의원 4선과 초대 환경부 장관 등을 역임한 김중위 신임 회장은 수필 및 칼럼 등 최소 하루 6시간 이상 책을 보고 글을 쓰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러한 김중위 회장은 "저작권은 우리 문화발전의 원동력이며, 인공지능 시대에 새로운 유형의 권리가 출현하는 등 극적인 변화를 맞이하고 있다"라며, "우리 저작인과 이해관계자들의 원활한 소통을 통해 미래의 모습으로 거듭나도록 앞장설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클래시안 이지환 기자

*클래시안에서는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에서 클래시안을 검색해 채널 추가 후 제보, classian.korea@gmail.com을 통해 메일 제보, http://www.classian.co.kr/ 기사제보란을 통해 온라인 제보가 가능합니다.

이지환 기자
이지환 기자

독자와의 소통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