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신임 7기 위원 위촉…성별, 연령별 균형·대표성 강화
상태바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신임 7기 위원 위촉…성별, 연령별 균형·대표성 강화
  • 이현승 기자
  • 승인 2020.05.07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7기 위원 8명을 새롭게 위촉했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br>
▲문화체육관광부<br>

신임 위원들은 이시백(소설가)ㆍ정유란(문화아이콘 대표)ㆍ유은선(한국예술종합학교 강사)ㆍ홍태림(‘크리틱-칼’ 발행인)ㆍ박경주(샐러드 대표)ㆍ이원재(시민자치문화센터 소장)ㆍ이진희(장애여성공감 대표)ㆍ전고필(전라도지오그래픽 연구소장) 등 총 8명이다.

신임 위원들이 임기는 2년이다. 문예위 위원은 현재 활동하고 있는 위원 3명(위원장 제외)을 포함해 총 11명이 된다.

특히 7기 위원은 문학·연극·전통예술·미술·문화일반(다원예술, 장애인예술, 지역문화 등) 등의 전문성과 경험을 포괄적으로 고려해 변화하는 문화예술현장을 대변할 수 있는 다양한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특히 남녀 각 4명(50%), 3·40대와 5·60대 각 4명(50%)으로 성·연령별 균형을 이룬다.

또한 지역화와 문화분권 관점에서 지역예술 활동가를 위촉해 지역과의 협력의지를 확인하는 한편, 청년예술가들의 목소리를 반영해 청년들에게 실제 필요한 지원을 확대하고자 최초로 30대 청년예술가를 위촉했다.

사진제공=문체부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위촉과 관련해 문화예술의 다양성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했다"라며, "분야별 전문성과 더불어 최근 융·복합, 다원예술 활동 증가추세를 반영하기 위해 관련 경험을 고려하고, 차별 없는 문화예술지원 정책과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장애인예술·복지 관련 전문성도 고루 살폈다"고 설명했다.

한편 올해 2월 현장으로부터 추천받아 구성된 위원추천위원회(이하 추천위)는 공개모집 절차를 거쳐 위원 후보자를 추천받았고, 문체부 장관은 추천된 복수의 후보자 중에서 위원을 위촉했다. 특히 올해 1월, 3차례 열린 현장공론회 의견을 위촉 과정에 반영해 실제 운영절차를 개선했다.

클래시안 이현승 기자

*클래시안에서는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에서 클래시안을 검색해 채널 추가 후 제보, classian.korea@gmail.com을 통해 메일 제보, http://www.classian.co.kr/ 기사제보란을 통해 온라인 제보가 가능합니다.

이현승 기자
이현승 기자

독자와의 소통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