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문화재단, "부평-영등포와 문화1호선 만들어요!"
상태바
부천문화재단, "부평-영등포와 문화1호선 만들어요!"
  • 이지환 기자
  • 승인 2020.07.29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문화재단, 부평구문화재단-영등포문화재단과 업무협약 맺어

제1호 법정문화도시 부천이 부평, 영등포와 함께 문화1호선을 만든다.

▲부평구문화재단 이영훈 대표이사, 부천문화재단 손경년 대표이사, 영등포문화재단 강원재 대표이사 (왼쪽부터)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년, 이하 재단)은 지난 21일 오후 4시 복사골문화센터에서 인천광역시 부평구문화재단(대표이사 이영훈), 영등포문화재단(대표이사 강원재)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세 기관의 협력을 통해 경인선(1호선)을 ‘문화1호선’으로 조성하는 도시교류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 기관은 협약을 통해 ▲도시 구성원의 문화권리 증진 협력 ▲문화도시 공동 이슈 발굴 및 담론 강화 ▲공동프로젝트 기획 운영 ▲문화자원 공유 및 활용 협력 ▲상호 교류 협력 기반 마련 등 공동 협력할 예정이다.

재단은 이번 1호선 협약을 계기로 도시 간 협력 노선을 확장해 나가고 문화적 성장을 촉진하는 사업들을 발굴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부천시는 지난해 말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첫 번째 법정문화도시로 선정됐다. 부평구는 현재 문화도시 전 단계인 예비문화도시이며, 영등포는 예비문화도시를 준비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등 지침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클래시안 이지환 기자

*클래시안에서는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에서 클래시안을 검색해 채널 추가 후 제보, classian.korea@gmail.com을 통해 메일 제보, http://www.classian.co.kr/ 기사제보란을 통해 온라인 제보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