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문화는 위로입니다' 영상 누리꾼 높은 호응 얻어
상태바
문화체육관광부, '문화는 위로입니다' 영상 누리꾼 높은 호응 얻어
  • 이현승 기자
  • 승인 2020.08.31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가 제작한 ‘문화는 위로입니다’ 영상 광고가 누리꾼에게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비대면 사회 속 문화의 가치와 역할을 담은 이번 영상은 아역배우의 촬영 외에도,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 배우 등 영화 ‘기생충’ 출연진 모습, 방탄소년단(BTS), 안숙선 명창과 국립무용단, 국립현대무용단 공연 등 신한류를 대표하는 문화예술인들의 기존 영상을 활용해 제작했다.

지난 8월 12일(수) 문체부 대표 누리소통망(SNS)에 공개된 이 영상은 8월 30일(일) 현재 유튜브 조회 수 110만 회, 트위터의 노출 수 46만 회를 돌파하며 누리꾼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문체부 박양우 장관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문화는 위로입니다’ 영상 광고에 직접 목소리로 참여했다. 박양우 장관의 목소리를 녹음한 영상은 8월 28일(금)부터 문체부 대표 유튜브 등 누리소통망(SNS)에서 볼 수 있다.

한편 문체부 한재혁 대변인은 “‘문화는 위로입니다’ 영상 광고에 호응해준 누리꾼에게 감사드린다.”라며, “박양우 장관의 목소리를 녹음한 영상을 통해 시각장애인에게도 비대면 시대의 따뜻한 연결사회를 위한 문화의 중요성이 전해지길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클래시안 이현승 기자

*클래시안에서는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에서 클래시안을 검색해 채널 추가 후 제보, classian.korea@gmail.com을 통해 메일 제보, http://www.classian.co.kr/ 기사제보란을 통해 온라인 제보가 가능합니다.

이현승 기자
이현승 기자

독자와의 소통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