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가 전예은의 창작 오페라 '레드 슈즈', 네이버 생중계로 공개…국립오페라단 출연
상태바
작곡가 전예은의 창작 오페라 '레드 슈즈', 네이버 생중계로 공개…국립오페라단 출연
  • 이현승 기자
  • 승인 2020.08.31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오페라단(단장 박형식)의 신작 창작 오페라 <레드 슈즈>를 오는 9월 5일 오후 3시 네이버 생중계를 통해 공개된다.

당초 오는 9월 4일부터 5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대면 공연으로 선보일 예정이었던 <레드 슈즈>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무관중 영상공연으로 전환되었다.

<레드 슈즈>는 안데르센의 동화 '빨간 구두'를 바탕으로 새롭게 각색한 오페라다. 어린 시절 빨간 구두를 신고 사람들을 홀리고 다닌다는 이유로 마을에서 쫓겨났던 마담 슈즈가 20년 만에 돌아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작곡가 전예은 ⓒ<a data-cke-saved-href="https://www.yieeunchun.com/" href="https://www.yieeunchun.com/">https://www.yieeunchun.com/</a>
▲작곡가 전예은

특히 이번 작품은 작곡가 전예은이 원작을 재해석해 직접 대본을 쓰고 직접 작곡을 했다. 연출은 최근 '마술피리', '투란도트' 등으로 각광받고 있는 표현진, 지휘는 국립오페라단 음악감독을 역임한 김주현이 맡는다.

<레드 슈즈>를 신고 끝없이 춤을 추게 되는 '카렌' 역에는 소프라노 이윤경이 캐스팅됐다. '마담 슈즈' 역에 메조 소프라노 백재은, '목사' 테너 윤병길, '청년' 바리톤 나건용, '어린 마담 슈즈' 소프라노 조한나, '어린 목사' 역은 테너 김승직 등이 출연한다.

한편 <레드 슈즈>의 4일 오후 7시 30분 공연은 'KBS중계석'을 통해 오는 10월 중 방송될 예정이다.

클래시안 이현승 기자

*클래시안에서는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에서 클래시안을 검색해 채널 추가 후 제보, classian.korea@gmail.com을 통해 메일 제보, http://www.classian.co.kr/ 기사제보란을 통해 온라인 제보가 가능합니다.

이현승 기자
이현승 기자

독자와의 소통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