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성북문화재단과 여기는 당연히, 극장이 공동제작한 '우리는 농담이(아니)야' 올해의 연극 베스트3 선정
상태바
[포토]성북문화재단과 여기는 당연히, 극장이 공동제작한 '우리는 농담이(아니)야' 올해의 연극 베스트3 선정
  • 강민지 기자
  • 승인 2020.12.31 0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북문화재단(대표 이건왕)과 여기는 당연히, 극장이 공동 제작한 ‘우리는 농담이(아니)야’(작 이은용, 연출 구자혜)가 한국연극평론가협회 선정 ‘2020 올해의 연극 베스트3’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우리는 농담이(아니)야 공연 현장

‘올해의 연극 베스트3’는 한국연극평론가협회가 매년 협회 회원 추천과 심사위원회 토론을 통해 선정하고 있는 상으로 이번 수상작 ‘우리는 농담이(아니)야’는 성북문화재단의 첫 번째 공동 제작 작품으로 그 의미를 더한다.

‘우리는 농담이(아니)야’에 대해 한국연극평론가협회 전정옥 평론가는 “지금까지 퀴어의 주체적 위치를 주장하기 위해 필요할 수 있었던 진지한 관행적 표현들을 거부하고 자기 분열과 자기 비평, 자기를 패러디화함으로써 새로운 퀴어 정치학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놀라운 발견”이라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지난 14일 시상식에 참여한 이은용 작가는 “첫 공연에 이렇게 큰 성과를 낼 수 있어 영광이며 생존하는 트랜스젠더 작가로서 이 작품을 할 수 있어 영광”이라고 말했다. 또한 작품에 참여한 전박찬 배우는 “정말 힘든 시기에 안전한 환경에서 공연을 할 수 있게 해준 성북문화재단과 미아리고개예술극장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 그리고 무대 위 인물들이 어디든 가고 싶은 곳으로 갈 수 있게 해 주신 스태프들과 모두를 위한 음성해설과 자막, 수어 통역을 도와준 강내영, 김홍남, 최황순 님께도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클래시안 강민지 기자

*클래시안에서는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에서 클래시안을 검색해 채널 추가 후 제보, classian.korea@gmail.com을 통해 메일 제보, http://www.classian.co.kr/ 기사제보란을 통해 온라인 제보가 가능합니다.

강민지 기자
강민지 기자

독자와의 소통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